검색

삼성 갤럭시 폴드, 중국 2차 판매 완판!

네티즌 '촛불정권은 삼성을 좀 내버려둬라'

크게작게

류상우 기자 2019-11-11

 

삼성전자가 내놓은 폴더블폰 갤럭시 폴드가 중국에서 2차 판매도 완판했다고 한다. 11일 삼성전자는 웨이보를 통해 오전 102차 판매가 시작된 이후 첫 판매분이 온라인 채널에서 모두 팔렸다고 밝혔다며, 조선닷컴은 중국에서 출시된 갤럭시 폴드는 LTE(4G) 전용 모델이라며 제품 완판까지 걸린 시간은 밝히지 않았다고 전했다. 한편, 삼성전자가 중국에 공급한 갤럭시 폴드의 초도 물량은 약 2만대로 알려졌으며, 오후 8시에도 한 차례 더 판매할 계획이라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이어 삼성전자는 이날 중국에서 열린 쇼핑 이벤트 ‘11·11(쌍십일·솽스이)’에 맞춰 갤럭시 폴드 2차 판매를 진행했다, 조선닷컴은 가격은 15999위안(265만원)으로 한국보다 높지만, 화웨이가 이번 주 15일 출시할 폴더블폰 메이트X보다는 1000위안 낮다앞서 삼성전자가 지난 8일 중국의 온라인과 오프라인 매장에서 갤럭시 폴드를 출시했을 때 전 채널에서 제품이 완판됐다. 알리바바와 징둥(JD닷컴)의 온라인 쇼핑몰에서는 갤럭시 폴드가 각각 2초만에 매진됐다고 전했다.

 

삼성 갤럭시 폴드’, 중국 2차 판매서도 완판 행진이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kmj****)삼성은 일류고 정부는 4, 더민주는 등외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boggon****)이렇게 돈 잘 벌고 있는 삼성 좀 내비둬라! 기업 좀 하게. 문대가리야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byungm****)문가보다 천만 배 낫다라고 했고, 또 한 네티즌(tic****)장하다 삼성이라 했고, 또 다른 네티즌(ahnj****)기업기사에 정치 편향적인 글을 쓰는 녀석들 보면 한심하다라고 했다. [류상우 기자] 

 

 

 

기사입력 : 2019-11-11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