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정은의 금강산 시설 철거=대화 계기?

北의 금강산 시설 철거 지시에 南은 '새로 지을 때'

크게작게

허우 올인코리아 기자 2019-10-23

 

북한 김정은의 막말·구박까지도 억지로 좋게 해석하는 문재인의 대북굴종이 대한민국의 국격과 한국인의 자존심을 짓밟고 있다. 문재인 정권은 23일 북한 김정은이 금강산 내 한국시설에 대한 철거를 지시하자 당혹해하면서도 진의 파악이 우선돼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한다. 대한민국을 무시하는 발언을 두고도 문재인 친북정권은 북한의 정확한 입장과 향후 계획을 먼저 살펴봐야 한다며 심지어 김정은의 지시를 계기로 남북 대화가 재개될 수도 있다는 망상적 분석까지 내놨다고 한다. 북한의 학대를 즐기는 문재인 정권의 대북정책은 대한민국의 국격을 훼손하고 있다.

 

문재인이 22일 국회 시정연설에서 남북 도로·철도 연결 등 소위 평화경제구상에 대한 북한의 호응을 요구한 지 하루만에 김정은이 보기만 해도 기분 나쁘다남측 시설을 들어내라고 한 것을 기분 나쁘게 생각하지 않고 대화 재개 신호로 해석하는 문재인 친북정권이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김정은의 발언이 전날 문재인이 평화경제에 대한 북한의 호응을 촉구한지 하루만에 나왔다는 기자의 물음에 남측의 관계 부문과 합의해 새로운 시설들을 건설해야 한다라고 조선중앙통신에 언급된 부분이 있다새로 지어주겠다는 합의처럼 해석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이 청와대 관계자는 김정은의 언급 중에 남측과 협의해 시설을 철거하겠다는 부분과 관련해 남북 간 대화·소통이 풀릴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다는 입장인가라는 기자의 물음에 부인하지는 않겠다암울하다고 보는 사람도 있지만 북한 비핵화를 위해 계속 협의를 하고 협상 의지를 가져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하는 사람도 상당히 많은 것으로 알고 있다는 주장을 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북 비핵화 협상이 진전이 없는 가운데 남북 간 금강산 시설 철거를 위한 협의를 계기로 남북 간 대화 물꼬를 틀 수도 있다는 게 청와대의 기대라고 조선닷컴은 풀이했다.

 

김연철 통일부 장관은 이날 더불어민주당 한반도비핵화대책특위 간담회에서 금강산에 있는 우리 시설은 이미 10년 정도 경과하는 과정에서 유지 관리가 안 돼서 많이 낡은 건 사실이라고 말했다며, 조선닷컴은 김정은이 시설 낙후를 이유로 철거를 지시한 게 어느 정도 일리가 있다는 뜻으로 해석될 수 있는 발언이라고 평했다. 김 장관은 또 우리가 꼭 제재 때문 만이라고만 이야기할 수 없는 금강산 관광에 대한 그간의 (사업) 부진도 있다고도 했다며, 조선닷컴은 금강산 관광 재개를 위해 적극적으로 나서지 않은 우리 측에도 책임이 있다는 취지로 해석했다.

 

김 장관은 이날 간담회에서 북한은 북한대로 우리 남쪽에 대한 실망과 불만을 다양한 방식으로 표출하고 있다. 금강산도 그 일환으로 본다는 취지의 발언도 했다며, 조선닷컴은 이에 대한 야당 관계자의 금강산 사업이 통째로 중단되고 북측에 넘어가게 생긴 상황에서 통일부 장관이 여당 의원들을 만나 북측을 편드는 발언을 했다는 비판도 전했다. 김 장관은 남북관계는 아직도 중요한 공간들이 있다안보 정세와 여러 가지 정치적인 문제 이전에 남북간 협력할 수 있는 영역이 존재하기 때문에 고민하겠다고 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대북 퍼주기에 고민하는 통일부장관이다.

 

정부의 이런 태도에 대해 전문가들은 북한의 심기를 건드리지 않으려는 남측의 저자세 대응이라고 지적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김정은의 남북 경협 사업의 결과물을 철거하라고 지시를 대화 재개 기회로 본 망상적 사고에 대해 윤덕민 전 국립외교원장은 정부의 대응을 보면 현실과 다른 이상적 사고로 북한의 심기를 건드리지 않겠다는 게 엿보인다우리 기업의 재산권 보호와 충돌하는 김정은의 지시에 대해 문제를 제기하지 않는 정부 모습을 보면서 과연 앞으로 어떤 기업이 대북 사업에 참여할 것인지 의문이라고 질타했다고 한다.

 

<‘보기만 해도 기분 나쁘다듣고도대화 계기 부인 안해김연철 통일은 우리 시설 많이 낡은 건 사실”>이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tndyd****)대화계기라고? 무슨 엿 같은 소리야. 기분 나쁘다잖아 덜떨어진 인간들아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sim****)김정은이 정신병자가 아니라 문재인이 거의 스토커 수준이네. 싫다는데도 광적으로 집착하는 걸 보니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hjky****)대한민국 사람들 통일부 저 사람 말 듣고 누가 기절 않겠냐. 제발 정신 좀 차리거라. 참 한심하다라고 문재인 촛불정권의 통일부를 질타했다.

 

또 한 네티즌(kim****)정부의 말 한마디가 낡은 건 사실이라니, 참 웃음이 안 나온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idahoj****)수석비서 쫄았다: ‘심기가 몹시 불편하신 것 같은데, 수령님! 얼마면 되겠습네까? 10억 달러면 되겠습네까? 고저 속시원이 말씀만 하시라요!’”라며 촛불정권의 대북굴종적 자세를 비꼬았고, 또 다른 네티즌(lyt****)이 아이들 장관이랑 정치하는 놈들 맞아요? 개그맨 아니구요? 이거 개그맨들 위기의식 느끼겠어요. 개그도 이런 허무 개그하면 안 되지, 이놈들아라고 북한에 굴종하는 친북정치꾼들을 개그맨으로 패러디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lane****)법무부 장관에 집중하느라, 적화통일부 장관의 존재감을 잠깐 잊고 있었네. 이젠 네 차례냐? 국민들 피곤하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choice1472****)김연철이 뭔 놈에 개수작인지 현대건설이 부실공사라도 했다는 건가? 낡고 부실해서 부순다고? 워커힐 호텔과 아파트는 수십 년이 지났는데도 가격이 천정부지다, 맞장구치는 통일부장관은 김정은 딱까리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net****)단 한번이라도 김정은 비판 좀 해봐라. 정말로 이 정권의 대한민국은 언제나 북한 2중대 신세를 끝낼 것인가?”라고 했다. [허우 기자] 

 

 

기사입력 : 2019-10-23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