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10여개 주요 대학, '조국 퇴진 시국선언'

서울·연세·고려대 등 10여개 대학 학생집행부

크게작게

류상우 기자 2019-09-30

 

좌익촛불떼들이 대검찰청 앞에서 조국 지키기 촛불집회를 했지만, 상식적 대학생들은 조국 사퇴’를 외치고 있다. “서울·연세·고려대 등 전국 10여개 대학 집행부가 모여 결성한 전국대학생연합촛불집회 집행부30일 오후 서울 종로구 동숭동 대학로 마로니에공원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조 장관의 임명을 규탄하는 시국선언을 발표했다, 조선닷컴은 전국 10여개 대학 학생들의 평시 엄중한 도덕적 기준을 타인에게 적용하였던 조국 법무부장관은 스스로의 불의한 행동에 대해 책임을 지고 당장 법무부장관에서 물러나 충실히 수사를 받아라는 선언을 전했다.

 

10여개 엘리트 대학생들은 시국선언문을 통해 국민 대다수가 조 장관과 그 일가 전체가 연루된 수많은 비상식적·비도덕적 범죄 의혹에 경악하고 있음에도 조 장관은 직위와 권력을 이용해 수사에 직·간접적 개입 의도를 가감 없이 드러내고 있다며 집행부는 위선으로 가득 찬 조 장관을 청년들은 신뢰할 수 없으며, 당장 검찰 조사와 연루된 조 장관의 손에 대한민국의 법과 검찰의 정의로움을 맡길 수 없다국민의 절반 이상이 반대한 조국을 법무부장관에 임명한 것은 국민에 맞서는 오만과 독선을 적나라하게 드러낸 것이라고 질타했다고 한다.

 

“‘평등한 기회공정한 과정’ ‘정의로운 결과를 약속한 인사권자는 법무장관을 즉각 파면하고 국정조사와 특검을 실시해야 마땅하다, 집행부는 공정하고 정의로운 사회를 건설하는 것은 21세기 청년들에게 요구되는 시대정신이라며 기성세대의 부조리를 타파하고 진영과 이념을 떠나 상식과 양심, 도덕을 바로 세워 정의로운 사회를 세우기 위해 총궐기할 것이라고 주장했다고 한다. 이날 청년이여, 조국을 개혁하라는 구호를 여러 차례 제창한 이 대학생연합은 개천절인 103일 오후 6시 대학로 마로니에공원에서 전국 대학생 첫 연합 집회를 열 예정이라고 한다.

 

집행부 관계자는 이날(103) (마로니에공원) 집회에서는 조국 사퇴 요구뿐 아니라 임명권자에 대한 책임도 물을 것이라며 조 장관 임명은 도덕과 공정, 양심이라는 가치가 우리 사회에서 더 이상 의미 없다는 선포와 다름없다는 데 동의하는 청년들이 참석해 목소리를 내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시국선언문을 통해 무법자 법무부장관을 임명한 인사권자는 지금 그 즉시 책임을 지고 조국 법무부장관을 파면시켜라철저하고 엄중한 수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검찰에 그 어떠한 압력이나 개입도 하지 마라고 요구했다. [류상우 기자]

 

 

전국대학생연합 시국선언문 전문

 

우리는 자유민주주의 대한민국에서 겉으로만 착한 체하는 위선(僞善)이 판치는 사회가 아닌 공명정대하고 균등한 기회를 보장해 주는 선()의 사회를 원한다.

 

국민 대다수가 조국 법무부 장관과 그 일가 전체가 연루된 수 많은 비상식적 및 비도덕적 범죄 의혹에 경악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법무부 장관은 직위와 권력을 이용해 수사에 직접적 및 간접적 개입 의도를 가감없이 드러내고 있다. ‘최소한의 양심임에도 불구하고 조국 법무부 장관은 국민들에게 그 어떠한 진심 어린 사죄나 사퇴 의지, 충실히 수사를 받을 의지조차 보이지 않았다. 또한 권력형 적폐를 청산하고 평등한 기회공정한 과정’ ‘정의로운 결과를 약속한 문재인 정권은 이러한 거대 기득권 적폐 세력을 청산하기는커녕 오히려 검찰의 수사에 압력을 넣고 개입함으로써 기득권 적폐 세력을 옹호하는 이중적인 행태를 보이고 있다.

 

국민 위에 군림하는 위선으로 가득 찬 조국 법무부 장관을 우리 청년들은 절대 신뢰할 수 없으며, 당장 검찰 조사와 연루된 장관님의 손에 대한민국의 법과 검찰의 정의로움을 맡길 수 없다. 또한 국민의 절반 이상이 반대한 조국을 법무부 장관에 임명한 것은 국민에 맞서는 오만과 독선을 적나라하게 드러낸 것이며, 이렇게 부도덕하고 부패한 자를 다른 어떠한 공직도 아닌 법무부장관에 임명한 인사권자를 강력히 규탄한다. 대한민국 헌법을 수호하고, 사회 안정을 도모하며 국리민복의 의무를 수행해야 하는 대통령은 법무부장관을 즉각 파면하고 국정조사와 특검을 실시함이 마땅하다.

 

진정 공정하고 정의로운 사회를 건설하는 것은 21세기 청년들에게 요구되는 시대정신이며, 우리는 이 시대의 주역으로서 우리에게 주어진 역사적 사명과 책무를 다 할 것이다. 장차 대한민국을 이끌어 나갈 자라나는 청년으로서 우리는 기성세대의 부조리를 타파하고, 진영과 이념을 떠나 인류 보편의 가치인 상식과 양심, 도덕을 바로 세워 진정으로 공정하고 정의로운 사회를 세우기 위해 총궐기할 것이다.

 

이에 우리는 요구한다.

하나. 무법자 법무부장관을 임명한 인사권자는 지금 그 즉시 책임을 지고 조국 법무부장관을 파면시켜라. 또한 철저하고 엄중한 수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검찰에 그 어떠한 압력이나 개입도 하지 마라.

 

. 불의와 불공정에 저항하여 일어난 평범한 대학생들을 정치적으로 매도하여 훼방을 놓는 기득권 세력들은 왜곡과 선동을 즉각 중단하고, 문재인 대통령은 조국 법무부장관으로 인해 발생한 커다란 사회적 혼란과 국민적 분노에 대해 즉각 대국민 사과 성명을 내라.

 

. 평시 엄중한 도덕적 기준을 타인에게 적용하였던 조국 법무부장관은 스스로의 불의한 행동에 대해 책임을 지고 당장 법무부장관에서 물러나 충실히 수사를 받아라.

 

2019930일 전국대학생 일동 

 

 

기사입력 : 2019-09-3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