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해찬, '조국에게 먼지떨이·별건 수사'
'조국 1당 먼지떨이 수사에도 확실한 결과 없다' 주장
조영환 편집인   |   2019-09-23

 

박근혜·이명박 정부에 봉직한 우익애국인사들에게 가해진 검찰의 온갖 먼지떨이식 수사, 별건 수사, 날조 수사에 대해서는 ‘적폐청산’이라면서 검찰을 칭찬하던 더불어민주당의 이해찬 대표가 23일 당 최고위원회의 모두발언에서 온 가족이 비리 의혹에 들러싸인 조국 법무장관을 감싸면서 검찰 수사 관행상 가장 나쁜 게 먼지떨이식 수사, 별건 수사라며 이렇게까지 (조국 법무장관 의혹 수사를) 한 달간 하면서 확실한 결과가 나오지 않는 것을 보면 수사가 상당히 난항을 겪고 있는 게 아닌가 생각된다는 말을 했다고 조선닷컴이 이날 전했다.

 

하지만 이 회의 개최 직전 검찰은 조 장관 자택을 전격 압수수색했다, 조선닷컴은 이 대표를 비롯한 민주당 최고위원들은 공개 석상에서 압수수색에 대한 언급은 없었고, 곧이어 비공개 회의를 가졌다고 전했다. 이 대표는 최고위 모두발언에서 “(조 장관 관련) 대규모 수사가 진행되고 있는데 현재까지 확실하게 진실이 밝혀지는 것은 별로 없는 것 같다며 검찰의 과잉수사를 비난하면서 아무쪼록 검찰 개혁을 막기 위한 총력 수사가 아니라 국민의 관심과 실체적 진실을 밝히기 위한 수사가 되길 바란다고 주장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또 이해찬 대표는 지난 한 달 가까이 (조 장관 의혹에 대해) 쓴 언론 기사가 130만건이 넘는다고 한다. 이 많은 기사 중 진실이 얼마나 있는 지 되돌아봤으면 좋겠다언론은 진실을 국민에 알리는 것이지 의혹 제기나 불법적 피의사실 공표를 받아쓰는 데 역할이 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불평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그런데, 이 대표가 제기한 조국(曺國) 장관 관련 보도 숫자 ‘130만건은 인터넷 포털에서 조국(祖國)’이라는 단어가 함께 검색 결과에 포함되어 있기 때문에, 과장된 숫자라는 지적이 제기된 적이 있다

 

한편, 더불어민주당은 23일 방배동 조국 장관의 자택에 대한 검찰의 전격적인 압수수색에 관해 검찰이 수사를 너무 끌고 있다거나 검찰 수사를 빨리 마쳐야 한다는 말이 나왔다고 한다. “조국 장관 임명 초기 검찰이 수사를 서두른다며 비판하던 것과는 달라졌다, 조선닷컴은 여당 관계자들의 조국 사태로 내년 총선 민심이 급속히 악화하고 있다는 평가와 야당의 민주당이 이제까지 검찰이 너무 빨리 수사한다며 검찰 때리기에 몰두하더니, 이제는 수사를 빨리 끝내라며 또 다른 수사 가이드라인을 제시하고 있다는 반발도 전했다.

 

이날 비공개 회의에서는 김해영 최고위원이 상황을 좀 더 심각하게 봐야 하는 것 아닌가라며 당의 대응 방식에 이의를 제기했으나, 최고위원들 사이에선 검찰의 무리한 수사라며 성토가 나왔다며, 조선닷컴은 여당의 변함 없는 조국 지키기기조를 전했다. 홍익표 수석대변인은 검찰이 또다시 무리한 압수수색을 강행한 것이라며 검찰은 현재 이뤄지고 있는 무리한 별건수사와 수사정보 유출 등이 과거의 잘못된 행태를 반복하고 있는 것 아닌지 스스로 되돌아보고 반성해야 할 것이라고 브리핑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여당에서는 이날 검찰이 수사를 너무 끌고 있다는 말이 나왔다며, 조선닷컴은 홍익표 수석대변인의 특수부 검사가 최대 40명 투입됐다고 하는데 이 정도 지지부진한 건 검찰 역사상 매우 수치스러운 일이라며 자택 압수수색까지 했으니 빠른 시일 내 수사결과를 냈으면 한다는 말도 전했다. 또 법제사법위원회 김종민 의원은 MBC라디오에 출연해 검찰의 본격 수사만 해도 (시작된 지) 한 달이 넘었는데, 빨리 조사를 마쳐야 한다가능한 한 빨리 (정경심 동양대 교수를) 소환해 가부간에 결론을 내려야 된다고 주장했다고 한다

 

<이해찬 조국 1달 먼지떨이 수사에도 확실한 결과 없어”>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south****)종북 공산주의자들의 동무들 사이에는 이해찬 식의 도덕관이 대한민국 정의를 짓밟고 먹어 삼킨 조국의 수사를 먼지털이로 보고 있다는 것은 국민이 아직 알지 못하는 빨간 적폐가 산같이 많을 것이라고 본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jaele****)이해찬이는 좌파 중 유일하게 겉과 속이 똑같이 생겼다. 그래서 안심이 되는 놈이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atlan****)주접 그만 떨 나이도 됐는데라고 이해찬 대표를 비난했다.

 

또 한 네티즌(hcyun****)해찬이는 정치인 그만두고 코미디언 해라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solpi****)조금만 기다려라. 조국과 여편네가 구속되고 나면 해찬이가 뭐라고 할지 궁금해지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castl****)의혹이 사실로 드러난 게 수십 가지인데 확실한 결과가 없어? 하긴 뇌물죄로 유죄판결 받고 실형 산 한명숙이도 같은 편이면 억울하다고 쉴드치고 의인 만드는 집단이 니네 종북좌파니까. 조국이 같은 거짓말쟁이가 니네 동네 사람인 게 우연이 아니다라고 좌익세력의 패당주의와 거짓말을 꼬집었다.

 

그리고 한 네티즌(ah****)집권여당 이해찬에게 묻는다. 오늘의 조국 사태에 대해 검찰의 수사 결과에 관계없이 국민들에게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는 말 한마디라도 했어야 하지 않는가? 오늘의 조국 사태에 집권여당이 이해찬이가 자유로울 수 있나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byka****)미친개가 짖는 소리네라고 비난했고, 또 다른 네티즌(kkk****)아무리 니편이라고 해도 그것은 아니지. 양심불량, 도덕불감증. 국민이 보고 있다. 니가 여당 대표란 말이냐? 조구기와 같이 몰락해라라고 이 대표를 비난했다. [조영환 편집인]

 

 

관련기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올인고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