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檢, 표창장 위조 조국 부인 공소장 공개

"딸 대학원 진학 위해 표창장 공모자와 위조"라는 내용

크게작게

류상우 기자 2019-09-17

 

동양대 총장 표창장 위조 혐의(사문서위조)로 6일 기소된 조국 법무부장관 부인 정경심(57) 동양대 교수의 공소장이 17일 공개됐다고 한다. “자유한국당 김도읍 의원이 이날 법무부에서 제출받아 공개한 공소장에 따르면, 정씨는 딸 조모(28)씨가 인턴 경험 및 상훈 등 외부활동 등을 주요 평가 요소로 보는 특별전형을 통하여 국내외 유명 대학원 등에 진학하는 데 도움을 주기 위해 자신이 근무하는 동양대 총장 명의의 표창장을 임의로 만들어 준 혐의를 받고 있다며 조선닷컴은 검찰의 정씨가 표창장 문안을 만들어 동양대 총장 직인을 임의로 날인해 사실증명에 관한 사문서인 동양대 총장 명의 표창장 1장 위조했다는 공소 내용도 전했다.

 

이어 공소장 내용에 관해 “정씨는 성명불상자 등과 공모하여 201297일 동양대학교에서 동양대총장 표창장 양식과 유사하게 딸의 이름과 주민등록번호, 학교 및 학과, 봉사기간 (2010. 12. 1.~2012. 9. 7.) 등을 기재한 표창장을 위조한 혐의라며, 조선닷컴은 표창장 문안은 언어교육원 제2012-2-01, 최우수봉사상, 위 사람은 동양대 인문학영재프로그램의 튜터로 참여하여 자료준비 및 에세이 첨삭 지도 등 학생지도에 성실히 임하였기에 그 공로를 표창함, 201297일 동양대학교 총장 최성해’”라며 검찰이 지난 6일 정씨를 재판에 넘기면서 제출한 이 공소장 내용은 동양대 표창장 위조 의혹에 관련된 내용만 담겨있다고 전했다.

 

이어 조선닷컴은 이 표창장에 찍힌 수여 날짜가 201297일이어서 공소시효(7) 만료 몇 시간을 앞두고 정씨 소환 없이 급하게 기소했기 때문이라며 검찰은 정씨가 위조한 표창장을 딸이 서울대 의학전문대학원, 부산대 의학전문대학원 응시 때 실제 제출했는지도 수사 중이라고 전했다. 조씨가 한영외고 재학 때 단국대 의대에서 2주 인턴을 하고 의학논문 제1저자에 오른 것과 관련해 고려대 입시 때 이 논문을 제출했는지도 수사 중이라며, 조선닷컴은 그밖에도 정씨가 투자한 사모펀드 관련 의혹 사건 등도 수사 중이라며 검찰이 조만간 정씨에 대한 소환 조사를 거친 후 다른 혐의에 대해서도 추가 기소할 것으로 추정했다.

 

<정경심 공소장 공개...“딸 대학원 진학 위해 표창장 공모자와 위조”>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boggon****)정경심의 신병을 빨리 확보해서 구속수사해라. 증거인멸이 지금도 엄청나게 진행되고 있다. 그리고 조국이는 자리에서 내려와서 검찰 수사를 받아라!”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hel*)검찰은 저런 사유로 기소하였다면 조국 처를 즉각 소환하여 구속 수사하여야 한다! ? 조범동과 증거 인멸을 꾀한 작태에 비추어 모든 혐의에 대한 증거인멸을 하고도 남을 인간일 테니라고 조국 부부의 구속을 촉수했고, 또 다른 네티즌(melange****)조국은 감옥으로, 조국 딸은 고졸로. 정의를 위해서 검찰은 힘을 내라!”라고 했다.

 

또 한 네티즌(junhee****)정경심 님 당신과 남편 족국때문에 온 나라가 씨끌벅적인데 시원하게 흘흘 털어놓고 나란히 감옥에 가서 22년 살구 나오세요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byou****)정경심 아주머니 국민이 생각하건데 사모님 소리를 듣고 삐까뻔쩍 하는 관용차량 타고 귀부인 행사를 다녀야 할 시간에 병원신세를 지고 있는데 죄깨 마음이 찡하요. 남편 손잡고 사퇴한다고 기자 회견장으로 가보소. 장난질 그만하고. 그것만이 살길 아니겠노라고 조국 장관의 사퇴를 촉구했고, 또 다른 네티즌(xohru****)오리지널 적폐일세. 모조리 잡아 처넣어야 됩니다. 검사님들 힘내십시오라며 조국 비리 의혹을 신적폐라고 꼬집었다.

 

그리고 한 네티즌(jbso****)정경심 공소장 공개...‘딸 대학원 진학 위해 동양대 총장 직인 임의로 찍어 표창장 위조’ --- 이것이 사실이라면 정말 나쁜 사람이라고 생각하며 엄벌하여야 한다고 생각합니다라고 조국 일가의 교육 비리 의혹들에 대해 엄벌을 촉구했고, 다른 네티즌(gala****)그 정성 들여 돌ㅁㄹ ㄸ을 사이비 의사 만드느니 그냥 재산이나 물려주지 그랬냐라고 힐난했고, 또 다른 네티즌(jyl****)조국 정경심 그 딸 조민 비리세트 법의 처단 멀지 않았다. 전국 대학생연합회와 전국의 교수들을 위시한 범국민이 동참하는 사퇴 규탄 거역하지 못할 것이다라고 사건의 장래 추이를 전망하기도 했다. [류상우 기자] 

 

 

기사입력 : 2019-09-1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