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조국 반대57%↔찬성27%, 청년층 이탈

문재인 국정수행 지지율도 4주 연속 내리막길

크게작게

허우 올인코리아 기자 2019-08-30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를 안고 가려는 문재인의 고집이 촛불정권 지지자들에게도 불신과 외면을 자초하는 자멸의 치명적 변수가 되고 있다. “한국갤럽이 지난 27~29일 사흘간 전국 성인 1004명을 상대로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가 법무부 장관으로 적절하지 않다는 응답이 57%로 나타났다“‘적절하다는 응답은 27%, ‘모름·응답거절16%였다. 조 후보자에 대한 반대 여론이 찬성 여론보다 두배 이상 높게 나온 것이라고 전했다. 한국갤럽이 30일 발표한 여론조사(95% 신뢰수준에서 표본오차 ±3.1%포인트)에서 이같이 나타났다는 것이다.

 

지역별 지지율에 관해 조 후보자에 대해 법무장관으로서 적절하지 않다는 응답은 대구·경북(TK) 지역에서 66%, 서울 지역이 63%, 부산·울산·경남(PK) 지역 59%로 가장 높았다. 현 정권의 지역적 기반인 수도권과 PK에서도 조 후보자 반대가 찬성의 2배를 넘었다, 조선닷컴은 연령별로는 40(부적절하다 응답 42%)를 제외한 전 연령층에서 응답자의 50% 이상이 조 후보자가 부적절하다고 응답했다. 특히 20대에서도 반대가 51%로 찬성(23%)2배를 넘었다응답률은 15%였다고 전했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고하면 된다.

 

한편, 한국갤럽이 지난 27~29일 사흘간 전국 성인 1004명을 상대로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문재인의 국정수행 지지도가 3주 연속 하락해 전주보다 1%포인트 떨어진 44%로 나타났으며, 부정적 평가는 전주와 동일한 49%였다고 한다. 이에 대해 조선닷컴은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를 둘러싼 각종 의혹이 제기된 것과 일본에 대한 대응 등이 영향을 미친 것이란 분석이 나온다한국갤럽이 30일 발표한 여론조사 결과 문 대통령에 대한 부정평가는 2042%, 3038%, 4037%, 5057%, 60대 이상 62%로 나타났다고 전했다. 응답률은 위의 조국 여론조사와 같은 15%였다. 

 

지역별로는 서울 53%, 대전·세종·충청 51%가 문 대통령의 국정수행을 부정적으로 평가했다. 문 대통령에 대한 긍정 평가는 2042%, 3057%, 4060%, 5037%, 60대 이상 30%였고 지역별로 광주·전라 74%에서 긍정 평가가 가장 높았다, 조선닷컴은 문 대통령에 대한 긍정 평가는 지난 8월 첫째주 48%, 둘째주 47%, 넷째주 45%였고 이번 다섯째주가 44%를 기록한 것이다. 8월 셋째주에는 갤럽이 조사를 실시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이번 조사는 휴대전화 RDD 표본 프레임에서 표본을 무작위로 추출해 전화조사원 인터뷰 방식으로 실시됐다고 한다.

 

조국 반대 57% vs 찬성 27%... 수도권·PK·20대서도 반대찬성’ 2배 넘었다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dosinon****)좌우를 떠나, 지역도 떠나, 빈부도 떠나, 정치도 떠나, 다 떠나, 이건 부정부패의 문제인데, 반대가 당연한 거고. 찬성한다, 문제없다, 완벽하다 이런 사람들은 정신병자지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se****)조국이 법무부장관으로 적절하다가 부적절하다보다 많은 지역은 안 봐도 비디오지만 역시 광주/전라 지역이구만이라 했고, 또 다른 네티즌(seog****)조국을 임명함으로써 법무부(法務部)를 법무부(法無部)로 만들 작정을 한 듯이라고 했다.

 

또 한 네티즌(ykc*)장관 후보자 한명이 뭐 얼마나 대단한 족속이길래, 여론조사를 수차례씩이나 하고, 참 같잖아서 못 봐주겠구만. 저 따위 표리부동한 인간이 장관은 떠나서 지성의 전당이라는 대학에서 그것도 국립인 서울대에서 선생질까지 한다는 것조차 웃기는 일이라 했고, 다른 네티즌(yooj****)조국보다 몸통인 문재인과 조국을 옹호하는 민주당의 책임 더 크다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ksc****)좌빨들은 자기가 불리한 것은 다 조중동의 조작이라고 하지. 이 여론조사 결과는 필요 없을 것이다. ? 문재앙은 기어이 조국 임명해서 이 나라의 재앙을 가져오니까라고 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kwono****)여론조사해서 유리하면 채택해서 국민의 뜻이라고 밀어붙이고, 여론조사 불리하면 입 닦고 문재인 마음대로 밀어붙이는 것, 이것이 바로 문재인의 독선·독재 스타일이다. 조국은 그것을 알기에 끝까지 버티면 장관된다고 믿고 있는 것이다고 했고, 다른 네티즌(guidingl****)비나이다. 비나이다. 제발 쩝쩝이가 애인 조로를 임명하게 해주십옵소서! 촛불을 이용한 자 촛불로 응징해서 찍어 끌어내리도록 해주옵소서. -달창-”이라 했고, 또 다른 네티즌(lheartc****)이 여론조사도 가짜 뉴스로 본다. - 이해찬, 이인영, 청와대!”라고 비꼬았다

 

 

기사입력 : 2019-08-3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