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조국 '엄호' 하는 이재정·이외수·공지영

조국 비리는 우파정부 때 비리에 비해 조족지혈

크게작게

조영환 편집인 2019-08-25

 

이재정 경기도교육감 등 좌익선동꾼들이 비리 의혹에 휩싸인 조국 법무부장관 일가족을 비호하고 나선 가운데, 소설가 이외수와 공지영씨도 조국 엄호에 나섰다고 한다. 먼저 소설가 이외수씨가 조국 후보자의 각종 의혹에 대해 이명박·박근혜 시절 부정부패에 비하면 조족지혈도 못되는 사건이라고 평가했다고 한다. 그는 지난 24일 트위터에 언론이나 정치꾼들이 쏟아내는 많은 소문들과 의혹들이 과연 사실인지 확인해 보지 않은 채로 짱돌부터 던지는 건 아닌가라고 적었다며, 조선닷컴은 최근 조국 법무장관 후보자의 딸 입시 부정 의혹과 가족 사모펀드, 웅동학원 등과 관련된 각종 의혹들이 과도하다는 인식을 내비친 것이라고 풀이했다.

 

그는 이명박, 박근혜 시절 언어도단이라고 할 수밖에 없는 부정부패나 사고 처리에 대해서는 찍소리도 못하던 성인군자들이 당시에 비하면 조족지혈도 못되는 사건만 생겨도 입에 거품을 물고 송곳니를 드러내는 모습이라며 갑자기 공자님을 위시한 역대급 도덕군자들이 한꺼번에 환생했나라고 조국의 비리 의혹들을 비판하는 양심적 국민들을 향해 비아냥댔다고 한다. 공지영은 또 조국 딸의 입학부정 의혹 등에 대해 학교별 전형만 뒤져봐도 나오는 걸 아무 소리나 해놓고 이제 뒤늦게 팩트가 나오고 있다그럴듯한 카더라 통신에 평소 존경하던 내 페친(페이스북 친구)들조차 동요하는 건 지난 세월 그만큼 부패와 거짓에 속았다는 반증이라고 선동했다고 한다.

 

소설가 공지영씨도 연일 트위터에 글을 올리며 조 후보자를 엄호하는 모습이라며, 조선닷컴은 지난 23이인영, 조국 청문회 날짜 안 잡히면 국민청문회 검토라는 제목의 기사를 리트윗하면서 남긴 공지영씨의 야당들은 국적이 다르니 한국 국민들끼리 청문회 대찬성이라는 글을 소개했다. 21일에도 공씨는 나는 조국을 지지한다. 적폐 청산 검찰 개혁 잘했고 그걸 하겠다는 문프(문재인 프레지던트)를 지지했으니까라며 문프께서 그걸 함께할 사람으로 조국이 적임자라 하시니까 나는 문프께 이 모든 권리를 양도해 드렸고 그분이 나보다 조국을 잘 아실 테니까라고 적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이외수나 공지영은 지금 좌편향적 정치소설을 쓰고 있다.

 

조국 후보자에 대한 궤변적 비호는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에게서도 나왔다. 이재정 교육감이 22SNS에 조국 후보자의 딸 조모 씨 논문을 두고에세이를 제출한 것인데 무엇이 문제인지 모르겠다. 당연히 제1저자는 (조 후보자의) 따님이라는 교육자답지 못한 비호를 하다가 비난을 자초했다. 페이스북에 참다못해 한마디 한다며 이 교육감은 학생들이 전문가로부터 교육을 받고 실습 보고서를 쓰면 미국에서는 에세이라고 하는데, 우리말로는 적절한 말이 없어 논문이라고 부른다조 후보자의 따님도 현장실습을 한 것이고 그 경험으로 에세이를 제출한 것을 논문이라고 한다면 당연히 제1저자는 그 따님이다라고 억지 부렸다

  

이인영 여당 원내대표는 20가짜뉴스 청문회, 공안몰이 청문회, 가족 신상털기 청문회, 정쟁 청문회를 막겠다고 주장했었다. “검증 대상이 아닌 가족까지 들춰내는 지독한 인권침해를 즉각 중단하라며 이 원내대표는 의혹제기를 사법개혁의 상징인 조 후보자의 이미지를 실추시키고 말겠다는 불순한 의도가 있는 게 아닌지 매우 의심스럽다고 주장했었다. 여당 조정식 정책위의장도 근거 없는 헛소문과 가짜 뉴스로 인사청문회를 난장판으로 만들고, 사법개혁도 좌초시키겠다는 정치 꼼수가 아닐 수 없다고 말했고, 송기헌 의원도 조 후보자에 대해 제기되는 여러 의혹에 대해 검토한 결과, 거의 가짜 수준의 근거 없는 모함이라는 결론을 내렸다고 조국 후보를 비호했었다

 

<조국 엄호나선 작가들...이외수 이명박·박근혜 때 비하면 조족지혈인데 입에 거품 물어”>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hel*)도둑도 계급을 나누는 너희 같은 것들이 작가라고 설치니까 우리나라 문학이 별 볼일 없는 싸구려라는 것이고, 보기 역겨운 문재인 똥개 노릇일랑 하지 말았으면 한다!”라고 이외수와 공지영 작가들을 비난했고, 다른 네티즌(aia*)이혼남, 이혼녀들이 조국 엄호하네. 조국도 이참에 깨시민 트위터리안들처럼 이혼 대열에 들어서라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heepa****)또 좌익사회주의자 기생충들이 입을 놀리는구나. 시궁창냄새 나는 녀놈글. 지들이 무슨 유명작가라고. 더러운 것들이라고 했다.

 

또 한 네티즌(seung****)공지영이는? 나이 드니까 이외수 같이 되는 모양이네! 같은 소리를 하는 거 보니까?”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kkk****)좌파 우파, 니편 내편을 떠나 지금까지 나온 비리들만을 보고도 이 자를 두둔하는 자가 있다면 도덕수준이 같은 사람들이라는 것 아닌가? 그런 자들이 무슨 자격으로 국민들에게 이렇게 뻔뻔하게 떠들 수 있다는 말인가? 같이 심판받아야 할 자들입니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jdy****)우리나라에 쓰레기들이 넘쳐나는군요. 거지발싸개만도 못한 이런 계집과 새끼들이 땀 한번 안 흘리고도 평생을 놀아도 처먹고 살게 내버려 두다니요. 한번 청소 좀 합시다. 각하 기침 하시지요라고 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m****)이 인간들 설치기 시작하는 것 보니 조국이 이제 사퇴 하겠네. 왜수는 혼외자식 문제 잘 해결했냐? 조국이가 도와주었냐? 낄 자리 구분도 못하냐? 지저분한 것들이 끼리끼리 모여 노나 보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glad****)느그들은 박근혜 때 수사 마치고, 사실 확인 다하고 탄핵했다냐? 머리가 나빠 기억도 잘 안 나지? 엥간히 비호해라잉~ 느그들 이중잣대 징글징글헝께...”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davidkim****)야는 뭐하는 눔이여? 해장술 처먹었냐? 얼마 전 화천에서 술먹고 개 짖는 소리해서 영예의 고소고발 당했으면 조딩이 조심해야지라고 이외수 작가를 맹비난했다. [조영환 편집인] 

 

 

기사입력 : 2019-08-2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