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조국 후보자 '부적합하다'는 여론 폭증

1주일 사이에 '조국, 찬성 42%→18%, 반대 36%→48%'

크게작게

허우 올인코리아 기자 2019-08-25

 

온갖 가짜뉴스들을 양산하며 박근혜 대통령을 탄핵하고 촛불정권에 부역하던 언론들이 문재인 정권의 법무부장관 후보인 조국 교수를 버리고 있다. “KBS ‘일요진단 라이브측은 지난 22~23일 진행한 여론조사 결과(전국 성인 1006명 대상)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장관직 수행에 적합한 인사인가라는 질문에 응답자의 48%부적합 하다’, 18%적합하다라고 답했다고 25일 밝혔다. 34%는 의견을 유보했다. 임명 반대가 찬성보다 2배 이상 높게 나온 것이라며 이는 한 주 전 같은 조사에서 조 후보자 지명 찬성 42%, 반대 36%에 비해 찬반이 뒤집힌 결과라고 전했다.

 

이번 여론조사는 KBS 측 의뢰로 한국리서치가 진행했으며 전국 19세 이상 남녀 1015명이 참여했다, 조선닷컴은 해당 조사에서 조 후보자에 대한 부적합응답 비율은 전 연령에 걸쳐 적합보다 높았다. 다만 20대와 30대는 판단 유보라는 답변이 부적합보다는 많았다고 전했다. “‘조 후보자에 대해 제기된 주요 의혹 3가지 가운데 가장 해명이 필요한 사안이 무엇인가라는 질문에 대해 자녀의 논문 및 입시 특혜 의혹이라는 답변이 65%에 달했다며 조선닷컴은 “‘일가족 사모펀드 투자 의혹’ 13%, ‘선친의 사학재단인 웅동학원 채무 관련 가족 간 소송 결과 의혹’ 10%로 조사됐다. ‘모르겠다12%였다고 전했다.

 

고위공직 후보자의 인사 청문 과정에서 후보자 가족에 대한 검증이 이뤄지는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검증이 필요하다’ 70%, ‘필요하지 않다’ 25%로 나왔다, 조선닷컴은 한 주 전 ‘KBS 일요진단 라이브·한국리서치조사에서는 조 후보자의 지명(9)에 대해 적절하다42%, ‘부적절하다’ 36%, ‘모르겠다’ 23% 였다해당 여론조사들은 휴대전화 등을 활용한 웹 조사로 진행됐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이다. 여론조사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KBS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라고 전했다.

 

“‘KBS·한국리서치 여론조사일주일새조국 찬성 42%18%, 반대 36%48%”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moo*)은 국회의원이 몇 명이고 경찰이 몇 명이고대학 학자들이 수만인데한 3년을 맘대로 휘젓게 내버려뒀던 이유가 뭐냐왜 이런 놈을 여태 냅둔겨문재인 뽑은 놈들도 그렇고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glad****)18% 안에 포함된 상식이 외출한 사람들, 손혜원·이재정·이인영·공지영·문제인과 달무리들이라 했고또 다른 네티즌(star****)은 문재인이 무슨 짓을 해도 문재인을 지지하는 최후의 보루가 국민의 18%라는 말이네라고 했다.  

  

또 한 네티즌(hj****)은 적합 하다고 18%씩이나 찬성한다고아무래도 십팔프로는 건전한 대한민국 국민이 아닌 갑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leej****)은 내년 선거에 민주당 지지율 18%를 보는 듯하다고래 심줄보다 질기고 철판보다 두꺼운 조국은 계속 버틸 것이다상황 판단 안 되는 것이 문제인 조국이라 했고또 다른 네티즌(hel*)은 조국 녀석아네 집안이 운영하는 학원도 양심을 버리고 편법과 불법의 온상으로 경영해놓고자기 딸은 정당한 경쟁을 피해 갖은 비겁하게 편법을 동원 시험을 안 보고 여기저기 대학에 입학시킨 주제에그것도 5,000만 국민의 양심을 심판하겠다니 당연한 결과 아닌가!”라고 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ji****)은 아직도 조국이 장관으로 적합하다고 말하는 자들은 아무 개념 없이 진영논리에 매몰된 문빠들뿐일 것이다 가련하고 한심한 사람들이다조국이 아직도 개혁이란 말을 입에 담는 자체가 국민기만이요스스로 몰염치한임을 말하는 것이다라고 했고다른 네티즌(darkblu****)은 국민을 개·돼지로 아는 재인이나 주변 인간들로 봤을 때 어차피 조국은 법무장관을 해먹을 테고 끝나면 자랑스럽게 서울대가서 교수짓 하겠지라고 했고또 다른 네티즌(fin****)은 문제인조국은 적폐를 생산하는 작폐세력이다작폐세력 Out!”이라 했다. [허우 기자] 

 

 

기사입력 : 2019-08-2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