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홍콩, 폭우 속에서도 자유를 향한 투쟁

폭력 자제하며 교사들도 젊은 시위자들 지지

크게작게

류상우 기자 2019-08-18

 

홍콩의 범죄인 인도법안(송환법)’ 반대 시위가 11주째 이어지는 가운데, 18(현지 시각) 폭우 속에 홍콩 시민 수만 명이 시위 장소로 모여들고 평화적인 가두행진을 시작했다고 한다. “주최 측은 이날 시위에 홍콩 시민 최대 300만명이 운집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조선닷컴은 대규모 도심 시위를 주도 중인 민간인권전선은 이날 오후 2시부터 빅토리아 공원에서 집회를 연 뒤 모여든 홍콩 시민과 함께 행진을 시작했다오후 310분쯤 경찰은 빅토리아 공원으로 향하는 주요 거리 중 하나인 글로스터로드를 폐쇄했다고 전했다.

 

시위대는 공원에서 코즈웨이로드·그레이트조지스트리트 쪽으로 천천히 이동하고 있다고 CNN은 전했다. 시위 주최 측은 경찰 측에 더 많은 도로를 열어달라고 촉구했다, 조선닷컴은 그러나 이날 홍콩 경찰 측은 빅토리아 공원에서 시위대가 모이는 것만 허락했을 뿐, 홍콩 센트럴지역의 채터가든으로 행진하는 건 허락하지 않은 상태라며, 민간인권전선 측의 오늘은 혼란스러운 상황이 일어나지 않기를 희망한다. 세계에 홍콩 시민들이 완전히 평화적이라는 것을 보여주기를 기대한다라는 이날은 평화롭게 시위가 진행돼야 한다’는 노력을 전했다.

 

최근 홍콩 국제공항 점거 시위가 폭력적인 양상으로 흘러갔지만 이번 시위는 평화롭게 진행하겠다는 게 주최 측 목표라고 CNN은 설명했다며, 조선닷컴은 다만 시위대가 홍콩 경찰이 허락하지 않은 행진을 계속 한다면 경찰과의 충돌 가능성도 있다이날 시위대는 경찰의 강경 진압을 규탄하고 송환법 철회와 캐리 람 홍콩 행정장관 사퇴, 홍콩 시민의 보편적 참정권 구현, 시위하다 체포된 홍콩인에 대한 기소 포기를 주장했다. 이 밖에도 경찰 최고 책임자와 경호실장의 사퇴를 요구했다고 전했다. 폭력집단으로 선동당하는 쪽이 불리하게 된다.

 

민간인권전선 측은 최근 우리는 홍콩 시민에 대한 경찰의 잔혹성을 목격하고 있다. 사람들은 경찰을 믿지 않는다. 최근 경찰의 반응은 홍콩인의 신변 안전을 위협하고 있다라고 했다며, 조선닷컴은 로이터의 시위대가 홍콩 국제공항을 점거할 때 이후로도 (시위가) 여전히 광범위한 지지를 얻고 있다는 걸 확인할 수 있었다라는 보도와 로이터가 전한 홍콩 시민인 24세 조나단의 홍콩 시민은 이런 항의에 지쳤다. 덥고 비가 오는데 오늘 시위에 나온 것만으로도 고문이다. 그러나 달리 선택지가 없으니 우리는 여기(시위 장소)에 있어야 한다라는 주장도 소개했다.

 

홍콩 대규모 시위대, 폭우 속 운집가두행진 시작이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qaz123****)홍콩시위가 성공예감인 것은 젊은이 위주라는 것이고, 서울의 젊은이는 멀찌감치 팔짱 끼고 있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gskim****)홍콩의 자유민주주의가 전 중국으로 그리고 북한으로 신속하게 확산되기를 기원합니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faas****)자유 홍콩 흥하리라. ~욱 밀고 올라가 중국 공산당도 무너뜨리고 북한 김정은이도 말살시키고 한국의 종북 좌파도 폭망시키는 도화선이 되길 바란다라고 했다.

 

또 한 네티즌(mitoo****)홍콩은 주권국가로서 완전한 자주 독립이 되어야 한다. 영국, 미국, 서방 국가들은 적극 개입하기를 바란다. 중국은 곧 흩어지고 나눠지고 갈라질 때가 되었다. 역사를 봐도 그랬었다. 흩어질 시기가 도래 했다. 516국가로...”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ajh****)자유의 소중함을 깨닫기 바란다. 종부기들은이라 했고, 또 다른 네티즌(anyns****)저 사람들의 절규와 행진이 개진핑의 눈에는 구데기가 기어가는 걸로 보이고 , 저 사람들의 외침이 개진핑의 귀에는 모기 지나가는 소리로 들리나 보다라고 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mu****)지난 8.15 우리나라 광화문집회는 훨씬 더 컸다는 걸로 아는데, 왜 기사 한줄 안 보이나요?!”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brisa****)홍콩인민들의 뜨거운 민주정신과 훌륭한 시민정신에 가열차게 찬사를 보낸다. 홍콩시민들을 보라. 저 중공 악마들의 위협 앞에서도 홍콩 인민들은 무기고를 털지 않았으며 탈취한 무기로 폭도시민군을 조작하지도 않았고 교도소와 방송국을 습격하지도 않았다. 이것이 진정한 민주시위이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amu****)우리도 청와대로 나와야 한다!”라고 했다. [류상우 기자] 

 

 

기사입력 : 2019-08-1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