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야당들, 김현철 경제보좌관에 비판논평

야당 "나라다운 나라가 탈조선이냐" 맹비난

크게작게

허우 올인코리아 기자 2019-01-28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CEO 조찬간담회 강연에서 퇴직 인구50·60대의 동남아 진출을 독려하는 과정에서 박항서 감독도 구조조정되고 베트남으로 건너가 인생 이모작 대박을 터뜨리지 않았느냐라며 지금 50~60대는 한국에서 할 일 없다고 산에 가거나 SNS(소셜네트워크)에서 험악한 댓글만 달지 말고 아세안(ASEAN), 인도로 가야 된다라고 말한 김현철 청와대 경제보좌관(신남방특별위원회 위원장)의 발언에 대해, 국민은 물론이고, 야당도 망발에 분노한다라거나 문재인 정부가 꿈꾼 나라다운 나라()조선인가라는 비판을 쏟아냈다고 한다.

 

먼저 문재인 정권의 실정에 무기력하게 대응하는 자유한국당 장능인 대변인은 “5060 국민에게 할 일 없이 SNS말고 동남아나 가라는 청와대 경제보좌관의 발언에 분노한다라며 소득주도성장 발() 경제위기와 일자리 절벽에 좌절 중인 국민 앞에서, 그에 책임이 있는 공직자가 해서는 안 될 망발(妄發)”이라고 비판했다고 한다. 장 대변인은 우리나라의 경제 위기를 인정하고, 더 이상 우리나라에서는 희망이 없으니 동남아로 탈출이라도 하라는 것인가라며 문재인 대통령이 사람이 먼저라고 했듯이 해외 탈출 각개전투보다 양질의 국내 일자리를 먼저 챙겨야 한다고 논평했다.

 

촛불정권과 더불어민주당과 유사한 노선의 민주평화당 홍성문 대변인은 문재인 정부가 꿈꾼 나라다운 나라청년들이 탈조선하는 나라였는가라며 문재인 정부의 주장은 대한민국에 청년들이 텅텅 빌 정도로 중동 진출을 하라는 박근혜 정부의 주장과 다를 게 없다라고 논평했다고 한다. 애꿎은 박근혜 정부를 끌어들인 민주평화당이다. “문재인 정부는 개혁은 하기 싫고, 경제를 살리는 것도 여의치 않으니 청년들과 중장년층에게 탈조선을 하라는 것은 너무나도 무책임한 주장이라며 홍 대변인은 문재인 대통령의 공식적인 사과를 요구한다고 논평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28일 김 위원장은 “10년 뒤에 인도가 중국과 함께 G2로 부상하고 인도네시아가 상위 5개국가로 들어갈 것이라며 우리 경제가 저성장이 고착화하는 구조에 들어가 있는 것을 고려하면 아세안과 인도와 같은 블루오션 시장을 찾아야 한다고 주장했다고 한다. 그는 젊은이들은 여기(한국) 앉아서 취직 안 된다고 헬조선이라고 하지 마라. 신남방 국가를 가면 해피조선이다라며 인도네시아, 태국에 가면 한국어 시험 응시생이 넘쳐나서 교실을 못 구할 정도다. 국내 국립대학 국어국문과 취직 못하는 학생들을 왕창 뽑아서 인도네시아 등에 한글 선생님으로 보내고 싶다고 주장했었다고 한다.

 

신남방 진출 전략인적교류(people), 상생번영(prosperity), 평화(peace)’라고 규정한 김 위원장은 아세안에 물건 팔고 수주만 받을 게 아니라 오히려 아세안으로부터 물건을 수입하고 아세안의 국민들은 받아들이는 노력을 해야 한다아세안 지역의 학생, 교수들을 많이 받아들여 선진농업, 선진공업, 선진의료를 가르쳐 좋은 관계를 이어나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북한하고 미국하고 정상회담 할 때 돈 대줄 테니까 자기 나라에 와서 정상회담 하라는 국가가 싱가포르였다아세안은 제2차세계대전, 중국과의 전쟁을 통해서 강대국의 위협을 가장 잘 아는 국가들이라서 평화를 원한다고 했다

  

한편, 김현철 위원장은 28은퇴하시고 산에만 가시는데 이런 데(아세안) 많이 가셔야 한다라는 등의 5060세대 관련 발언에 대해 기자들에게 보낸 메세지를 통해 신남방정책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과정에서 잘못된 표현으로 여러분께 심려를 끼쳤다저의 발언으로 마음이 상하신 모든 분께 깊이 사과드린다고 밝혔다고 한다. 이에 앞서 보낸 메시지에서는 신남방지역에 진출한 박항서 감독의 성공 사례를 설명하고 5060 세대인 박 감독처럼 신남방지역에서 새로운 기회와 희망을 발견할 수 있다는 맥락에서 말한 것이라며 “5060 세대를 무시하는 발언이 결코 아니었다고 해명했다고 한다.  

 

<김현철 보좌관에 망발” “‘나라다운 나라가 탈조선이냐”>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ksk****)정부가 경제 죽인 걸 국민한테 화풀이하네. 남이 니네를 욕할 때는 왜 그런가 한번 생각해라고 충고했고, 다른 네티즌(hc****)김현철, 너는 대구광역시 봉덕국민학교 3학년 때 한 반이었다. 어디 가서 대구 봉덕국민학교를 졸업했다고 말하지 마라. 너와 동문이라는 것이 한없이 창피하고, 역겹다라고 비난했고, 또 다른 네티즌(o****)한참 모자라는 동물들만 골라 모아놓은 청와장은 노숙자들의 쉼터로 바꾸는 것이 훨씬 효과적일 텐데라고 힐난했다. [허우 기자]

 

 

기사입력 : 2019-01-28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