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황교익, '손혜원은 이타적인 사람' 극찬

네티즌 “기본적 사고나 있는지 의심스럽군”

크게작게

류상우 기자 2019-01-21

 

맛칼럼니스트라는 황교익씨가 더불어민주당 손혜원 의원의 목포 근대문화역사공간 부동산 투기 의혹에 대해 20일 페이스북을 통해 손 의원이 목포에 돈을 쓴 것은 목포를 아름다운 도시로 만들기 위한 것이라며 오해는 오래 가지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다고 조선닷컴이 전했다. 황교익은 손 의원은 목포에 돈을 쓴 것은 목포를 멋지고 아름다운 도시로 만들기 위한 것이고, 국회의원이 된 것은 정권을 바꾸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자신을 위한 것이 아니라는 말이라며 돈과 지위가 삶의 목적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에게는 이해가 되지 않을 것이라고 손혜원을 극찬했다고 한다.

 

황교익은 손 의원이 당적을 내려놓았다. 당의 비호를 받지 않겠다는 뜻이라며 지위나 권력이 그의 목적이 아니기 때문이라고 주장했다고 한다. “(손 의원이) 목포 근대 역사문화거리 일을 계속하겠다고 한다. 일을 지속하면 자신에 대한 억측이 이어지겠지만, 그에게 그런 것은 중요하지 않다고 주장한 황교익은 토건 세력에 의해 무자비하게 훼손되는 우리의 삶터를 지키는 것이 그의 목적이기 때문이라고 했다며, 조선닷컴은 손혜원 의원은 20일 기자회견을 통해 제 인생을 걸고 모든 것을 깨끗하게 밝히고 다시 제자리로 돌아오겠다며 탈당 의사를 밝혔다고 상기시켰다.

 

그리고 황교익은 힘든 이기의 세상에 이타의 아름다움을 새겨넣는 사람임을 대중이 곧 알게 될 것이라며 손 의원 덕에 세상이 조금 밝아보인다고 주장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손 의원은 황교익의 글을 공유하며 황 선생님, 그러면 밥 한 끼 사달라고 했다고 페이스북에 적었다고 한다. 16일에도 페이스북을 통해 황교익이 손 의원의 뇌에 장착된 패턴은 사회적으로 건전하다. 투기라고 보기 어렵다오히려 옳은 일을 자신의 돈을 써가며 한 것이라고 하자, 손혜원 의원은 일면식도 없는 황교익 선생님, 제 뇌까지 파악하고 있다고 황교익의 글을 공유했다고 한다.

 

<황교익 손혜원은 이타적인 사람손혜원 덕에 세상이 밝아보여”>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yhj****)요즘 웃을 일이 없었는데, 교익씨 웃겨주셔서 고마버요~ 푸하하하라고 비웃었고, 다른 네티즌(thc****)황교익, 이 인간이 문재인 완장을 차더니, 정말 뵈는 게 없구나. 좌충우돌 마구 나대는 걸 보니 조만간 더민주당 공천 한자리 따내겠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dongsu****)진짜 우습네. 백종원씨를 근거 없이 악평할 때는 맛컬럼리스트라고 하더니, 정치분야에 대해 국민적 공분을 무시하는 것은 무슨 자격인지이라고 했다. [류상우 기자]

 

 

기사입력 : 2019-01-2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