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문정인 특보 "한미동맹 없애는 게 최선"
네티즌 "문재인 문정인의 주한미군 없애기"
조영환 편집인   |   2018-05-18

 

평화협정이 체결되면 주한미군 주둔을 정당화하기 어려울 것이라며 주한미군 철수를 주장했던 문정인 대통령 외교·안보 특보가 이번에는 동맹 관계는 국제 관계에서 매우 부자연스러운 상태이며, 개인적 의견으로는 동맹을 없애는 편이 최선의 방법이라고 17애틀랜틱과 인터뷰에서 밝히자, 국무부 캐티나 애덤스 대변인은 이날 보도된 문 특보의 주장을 한국 정부에 알아봐야 할 사안이라면서도 미국의 한국 방어 약속은 철통 같다(Our commitment to the defense of the ROK remains ironclad)”며 문정인의 주장을 반박했다고 미국의 소리(VOA)가 전했다.

 

장기적으로 한·미 동맹을 다자안보협력체제로 전환해나가길 희망한다고 주장한 문정인 특보는 미국 종합시사지 애틀랜틱과 인터뷰 중 현재 한국의 상황을 고래 싸움에 낀 새우라고 묘사하고 한국이 동맹 관계에서 벗어나야만 지정학적 덫에서 빠져나올 수 있다고 주장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인터뷰를 진행한 애틀랜틱도 문 특보의 발언을 놀랍다(remarkable)’고 평가했다며 조선닷컴은 문 특보의 이날 발언은 장기적인 구상을 설명하는 가운데 나온 것이지만, 정부 메시지에 또다시 혼선을 부를 수 있다고 문정인 특보의 언행을 지적했다.

 

조선닷컴은 ·북 정상회담을 앞두고 한·미 정부 모두 양국 공조를 강조하는 와중에, 대통령 자문역이 해외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한·미 동맹을 재고해야 한다고 했기 때문이다. 문 특보는 최근 여러 차례 정부 입장과 엇박자를 내는 듯한 메시지를 던져 논란을 일으켰다문 특보는 이날 인터뷰에서 동북아시아 지역에 새로운 안보협력체제를 만들어야 한다고도 주장했다고 전했다. 그는 한국이 중국 혹은 미국 한쪽의 편만 들지 않는 것이 중국, 미국 두 강대국과 좋은 관계를 맺으면서 평화와 번영을 누릴 수 있는 길이라며 미국과 중국을 동급으로 여기는 주장을 했다고 한다.

 

문정인 특보는 또 북한과 같은 공동의 적이 사라지면 동북아시아 지역의 안보 체계를 설계할 때 (한국이) 조금 더 적극적인 역할을 맡을 수 있을 것이라며 다만, 그는 단기·중기적으로 한국은 동맹에 의존하는 것이 불가피하다면서 주한미군의 지속적인 주둔을 강력하게 지지한다고 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한미동맹 해체를 위해 치고 빠지는 문정은 특보다. “북한의 반대가 없다면 평화협정 체결 이후에도 주한미군 주둔을 허용해야 한다며 문정인 특보는 그러면서도 주한미군이 한국의 이익에 더 기여할 방식을 희망한다고 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17일 공개된 미국 시사 종합지 애틀란틱과의 인터뷰에서 미-한 동맹에 대한 문정인 특보의 국제관계의 매우 비정상적인 형태라는 발언에 대해 애덤스 대변인은 -한 동맹은 역내 안정과 안전에 핵심이라며, 미국은 동맹의 약속을 계속 지킬 것(The U.S.-ROK alliance is the linchpin of regional stability and security, and we will continue to meet all our alliance commitments)”이라고 말했다며, VOA430일 미국 외교전문지 포린 어페어스에 기고한 문정인의 평화협정이 체결되면 주한미군 주둔을 정당화하기가 어려울 것이라는 주장도 소개했다.

 

<문정인 동맹 없애는 게 최선·미 동맹, 다자 체제로”>이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sy****)드디어 한미동맹도 폐기하자고 입을 열었다! 언제 그 소리 나오나 궁금했는데! 이로써 이 정부가 북한과 한통속인 것이 만천하에 드러났다! 문정인이 개인생각? 천만의 말씀! 항상 문정인이가 에드벌룬 띄운 것이 곧 뒤따라 문재인정부의 방침으로 정해졌지 않나!”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dark****)이놈을 청와대 안보특보로 임명해 두고 하고 싶은 말을 대신시키는 문재인의 수작이 가소롭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achm****)드디어 본색이 나타나네요라고 했다.

 

또 한 네티즌(tw****)조선일보에 바랍니다. 하나, 문정인이 기사 싣지 말아주십시오. , 마지못해 하는 수 없이 실어야 한다면 사진이라도 올리지 말아 주세요. 국민 건강에 엄청 해악이고 의료보험 적자에 큰 원인이 됩니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chui****)동맹을 잘 둬야 지정학적 식민 상태에서 벗어날 수 있다. 도로 중국의 속국이 되지 못해 안달인 문재인 문정인의 식민노예근성을 서구인들은 놀란 눈으로 보고 있다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savena****)이 인간 사진만 봐도 역겨워서 토할 것만 같다. 언제쯤 신문에서 이 인간 사진을 안 봐도 될까?”라고 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wooc****)당신은 대한민국을 파괴하여 북한처럼 미개한 사회공산주의 하자는 인간 말종이었네. 문재인씨 이 인간 다시 한번 이 따위 주둥이를 놀리면 당신 또한 아주 공산·친북주의자로 알겠소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dshong****)이 사람 미군 없애려고 분위기 띄우려 기를 쓰고 있다. 문재인과 교감해서 역할 분담했나?”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aroniad****)“‘문정인에 옴팍 속았다라는 말들이 지금 위장평화의 환상에 들떠 있던 군상들에게서 튀어 나오게 되지 않을까?”라고 문정인의 발언을 문제삼았다. [조영환 편집인]

 

 

 

관련기사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올인고리아.. All rights reserved.